본문으로 바로가기

[3박 4일 일정, 제주도 여행 후기 1일차]




안녕하세요!


3월 봄맞이 최고의 여행지는 제주도죠 :)


우여곡절 끝에 젤 친한 동생과 둘이 제주도 여행을 떠났어요.



다들 날씨가 좋을 거라고 해서 정말 날씨가 따뜻할 줄 알았어요...


봄옷으로만 챙겼는데, 문을 나서면서부터 춥더라구요 ㅠ_ㅠ


그치만... 제주도는 따뜻할거라 믿고 제주도로 출발!



제주도에 도착하니... 비가 오네요!


생각보다 많이 춥더라구요..

그래도 렌트해서 다니기로 했기 때문에 크게 걱정은 안되었어요^0^




렌트는 제주 패스 렌트카 에서 했어요.


https://www.jejupassrent.com/home/main/main.do?



가격도 저렴하고, 맛집, 카페 할인 쿠폰도 많이 줘요!




도착하니 넘 배가 고파서 바로 김만복 김밥에 갔어요.


공항에서 한 10분 정도 가면 김만복 라운지가 있어요.







김만복 김밥은 전복내장을 섞은 밥과 계란이 포함되어 있어요.


오징어볶음도 넘넘 맛있으니 꼭꼭 드셔보세요! :)



든든히 먹고나서 기름을 넣으러 주유소에 갔는데요!


제가 제주도에서 렌트한게 처음이라, 바로 주유를 해야한다고 생각했어요..ㅠㅠ


그런데, 공항 시내 근처는 휘발유가 너무 비싸요..


조금만 내려가면 싼 주유소가 많으니까, 바로 넣지 마세요! 




다음 목적지는 아름다운 해변 함덕 서우봉!


그러나.... 너무 추워서 차에서 내리지도 못하고


창밖 풍경만 감상하다 왔네요 >.<ㅎㅎ


카페에 가서 바다 감상하기로.




월정리 해안도로에 있는 바보카페에 갔어요.














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바보카페.


원래는 사람이 많을 것 같은데 비가 많이 와서 그런지 자리가 많았네요! :)


비내리는 바닷가를 바라보는 것도 운치있고 좋더라구요.




따뜻한 커피와 초코파운드케익도 넘 맛있었어요.




그렇지만 바깥 날씨는 이렇게 추웠어요...


결국 저 우산은 뒤집혀서 버리게 되었어요.......




숙소로 가는 해안도로는 넘 이쁘더라구요.


비가 와서 그런지 해안도로에 차도 별로 없고 해서


중간중간에 서서 감상했네요 :)





첫째날 숙소는 수상한 소금밭 이라는 게스트하우스였어요.






넘 이뿌죠? 여기 카페에서 치킨이나 피자도 시켜먹을 수 있고,


커피나 음료도 팔아요.




저희가 선택한 방은 2인룸.


이 게스트하우스에는 침대마다 전기장판이 있더라구요.


하루 종일 바람을 많이 맞았는데 전기장판에 몸을 녹이니까 넘 행복했어요! :)



화장실,샤워실도 깨끗하고 면봉이랑 화장솜까지 구비되어 있더라구요.


재방문 의사 100%에요! ㅎㅎㅎ



동생과 트윈룩 ♥



누워서 도봉순 재방송을 보며 첫 날을 마무리했어요-


data-matched-content-ui-type="image_sidebyside"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용담1동
도움말 Daum 지도

댓글을 달아 주세요